티스토리 뷰

반응형

일본에서 살면, 한국 음식이 생각날 때가 정말 많답니다.


코리아 타운에 거주하는 분들이야 언제든지, 


한국음식을 접할 기회가 많겠습니다만,


그렇다해도 한국 본고장의 맛을 즐기기에는 다소 한계가 있습니다. ㅠ.ㅜ


(아무래도. 재료의 한계가 아닐까 싶습니다.)


"일본 라멘"에 대해서 한국분들 중에서,


느끼해서 못먹겠다라고 하시는 분도 계시고,


감질맛 나서 못먹겠다는 분도 계시고,


정말 맛있다고 이야기 하시는 분도 계시고,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것 같습니다.^^;;


저는 원래 일본 라멘을 좋아하는 사람이 아니었는데요.


정말 맛있는 한국 풍 일본 라멘을 파는 점포를 발견하게 되어서,


포스트해보고 싶다는 마음에 글을 남기게 되네요.^^;;


(일본 라멘이 맛없다 하시는 분들도, 이 곳에서 먹어보면, 생각이 바뀌실 겁니다.


정말, 딱 한국인 입맛에 맞는 라멘을 판매하는 곳이라, 정말 놀랐습니다..


돈만 있으면, 매일 가서 먹고 싶네요. ㅠ.ㅜ)




제가 홀딱 반한 라멘을 파는 곳은 바로 이 "이치다이겐 라멘" 집입니다.


히다카야와 같은 유명체인점 라멘을 시작해서, 개성있는 지로 라멘도 먹어보고 해 보았지만,


이제까지 일본라멘이 맛있다는 생각을  해 본적이 없었는데요.


프랜차이즈 체인점임에도 불구하고, 특색있고, 


"한국식 일본 라멘"을 선보이는 메뉴가 정말 끌리더군요. 




한국에서는 한번도 본적이 없는 "한국 라멘"입니다.


"라멘 이치다이겐(ラーメン一代元)"에서 가장 잘 팔리는 메뉴가 


바로 "한국 라멘"이라고 합니다.


메뉴판을 보면, 제일 위에 가장 잘 보이는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드디어 등장!!!


일본 라멘 스타일 다운 모습입니다.


이 모습만 봐서는 어디를 봐서 "한국 라멘"인지 구분하기 어려운데요.


"맛"이 한국에서 먹는 해장국, 짬뽕으로고 해석하기 어려운


입에 촥~ 감기는 최고의 맛이었습니다.


일본 라멘이면서도, 


한국인의 입맛에 전혀 부담이 없고, 


어색함이 없는 정말 맛있는 맛이었습니다.


(글을 쓰면서도, 또 먹으러 가고 싶어지네요...ㅠ.ㅡ)


가격은 한 그릇에 소비세 포함 842엔입니다..


이 집 라멘이 너무 맛있어서,


태풍을 뚫고, 저녁에 한번 더 갔습니다...










2번째로 찾아가서 먹은 메뉴는


"삼겹살 돈코츠 라멘"입니다.


이 곳에서 일하는 직원 중 한국인이 없다고 하는데요.


어떻게 이렇게 한국 사람 입맛에 딱 맞는 일본 라멘을 만들어 냈는지...기가 막히더군요!!


가격은 한국라멘과 같은 가격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일반 돈코츠 라멘 처럼 보이지만,


"챠슈"가 독특한데요.


통삼겹살을 직화로 구워서, 


연하게 만들어서 일본 돈코츠라멘을 한국식 라멘화를 시킨 독특한 라멘입니다.


보통 돈코츠 라멘에는 "베니쇼가"라고 해서, 


일반적으로 홍색 생강절임이 들어가는 데요.


한국식 라멘을 지향하는 라멘이었는지,


돈코츠라멘임에도 불구하고, 베니쇼가는 들어가 있지 않았습니다.


진한 곰탕 같으면서도, 통삼겹살과 함께 칼칼히 감기는 맛이 일품이었습니다.










재일교포들이 만들어 낸 "쟈쟈멘"이라는 음식을 예전에


모리오카 냉면집에서 먹은 일이 있었는데요.


정말 맛이 없어서, 돈 아깝다고 후회한 적이 있었답니다.


그러나!!!


"라멘 이치다이겐(ラーメン一代元)"의 메뉴 사진은


한국에서 먹었던 자장면과 비슷한 모습이었고,


이제까지 먹은 2개의 라멘이 정말 맛있어서,


주문해서 먹기로 했습니다.!!








쟈쟈멘의 등장!!!


한국 유니자장면과 비슷한 모습입니다.


가격은 세금포함 734엔 입니다.


다진 쇠고기, 돼지고기가 듬뿍 들어가 있구요.


한국 자장면하고 똑같은 맛이 납니다.!!


(진짜 일본 사람이 만든 건지, 신기하더라구요.. 


주문이 들어가자마다 자장을 볶는 모습이 보였는데 말이죠....)


정말 오랜만에 자장면을 먹어서 그런지, 진짜 맛있더라구요.







자장면 소스가 듬뿍 들어 있고,


비벼 먹는 것도 한국과 똑같은 느낌입니다.


차이가 있다면, 한국 자장면은 양파가 들어가 있는데요.


이 곳 자장면은 양파는 보이지 않고, 대파와 같은 다른 야채를 사용해서,


무언가 자장면을 깔끔하고, 맛있는 음식으로 승화시킨 느낌이었습니다.


바로 재료를 볶아서, 자장을 만들던데,, 양파 없는 간자장 맛입니다.





가게 정경입니다.


일본의 대중 식당적인 분위기입니다.


점심, 저녁 시간에 가면,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저는 사람이 없는 시간대에 가기로 결정했습니다.


너무 맛있어서,


한국 스텝이 있는 것은 아닌가 궁금했는데요.


들어보니,


한국 스텝은 없고, 순수 일본인들이 연구해서 만든


 "한국식 일본 라멘"을 개발해서 판매한다고 하네요.


참.. 이런 거 보면, 요리에는 국경이 없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본고장 한국에서 맛볼 수 없는 


한국 스타일의 일본라멘을 경험해 보니,


요리에는 국경이 없고, 정답이 없고, 맛이라는 것은 창조와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 이 라멘집은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는 곳이라 합니다.


그래서인지, 직영점에서는 "자장면(쟈쟈멘)"을 팔지만,


가맹점에서는 일본인들의 수요가 별로 없는 관계로 자장면(쟈쟈멘)"을 팔지 않는다고 하네요.


따라서, 자장면(쟈쟈멘)을 드실 분들은 가맹점인지, 직영점인지 사전에 확인하고 가셔야 할 것 같습니다.


현재, 사이타마현을 중심으로, 토치기현등, 필리핀으로 점포를 확장해 나가고 있는 외식기업이라고 합니다.


 점포정보는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라멘 이치다이겐(ラーメン一代元)점포 안내 페이지

http://www.ichidaigen.co.jp/store.html



혹시라도, 일본에서 길을 가다가,


한국식 일본 라멘을 즐기고 싶으신 분들은 한번 찾아가 보시길 바래요.^^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반응형

여행 및 일상 Related Articles

MORE
TAG
, , , ,
-->
댓글
댓글쓰기 폼